매거진 <The T> 2016년 봄호(제8호)가 발간되었습니다. 윤디자인그룹이 계간 발행하는 <The T>는 타입과 타이포그래피에 관한 이슈와 이야기, 다양한 관점의 생각을 담아 매 호 실험적인 디자인을 추구하며 게스트 디자이너와의 협업으로 만들고 있어요. 이번 호 디자인은 스튜디오 청춘(홈페이지) 대표인 그래픽 디자이너 강구룡이 진행했으며, 정사각형에 가까운 독특한 <The T> 판형의 비율을 모티브로 다양한 실험을 디자인에 적용했다고 합니다.


▶ 매거진 <The T> 제8호 구매하러 가기


이번 호 <The T>에서는 ‘세계디자인수도(World Design Capital) 2016’이 열리는 타이완의 디자이너 6인(팀)을 만나 다채로운 한자 문화권의 타이포그래피 작업과 그에 따른 다양한 시각을 인터뷰로 다루었습니다. 또한, 오랜 시간 한국 근대 활자사를 연구해온 일본 츠쿠바기술대학 종합디자인과 류현국 교수의 ‘한글이라는 정신, 활자라는 몸: 한글 납활자의 역사’ 2부, 20세기 아이콘이 된 두 서체 타임스 뉴로만(Times New Roman)과 길 산스(Gill Sans)의 각 제작자 스탠리 모리슨(Stanley Morison)과 에릭 길(Eric Gill)을 조명한 대전대학교 커뮤니케이션디자인학과 유정미 교수의 ‘디자이너 V 디자이너’도 이어진답니다. 해외 타이포그래피 교육 시리즈에서는 한글과 창제 배경이 비슷한 아르메니아 알파벳에 관한 흥미진진한 역사가 펼쳐지고, 윤서체 중 하나인 ‘구름체’를 통해 바라본 한글과 알파벳 디자인의 형태적 유사성도 다룹니다.



T – Typography: 타이완 디자이너 5인 작품과 투민샹(涂閔翔) 인터뷰


‘세계디자인수도 2016’ 행사가 타이완의 수도 타이베이에서 열리고 있습니다. 이에 즈음하여 현지 디자이너들의 작업과 철학에 주목해봤습니다. 투 디자인 오피스(Tu Design Office)를 운영 중인 그래픽 디자이너 겸 포토그래퍼 투민샹과는 이메일을 주고받으며 여러 이야기를 나누었는데요, 디자이너로서, 그리고 포토그래퍼로서 오브제를 대하는 시각차, 타이포그래피 도구로서의 한자와 알파벳 비교, ‘세계디자인수도 2016’에 대한 생각 등 다양한 토픽을 인터뷰에 담았습니다. 이 밖에도 뉴욕 TDC 지역 대표이자 국립대만과학기술대학교 조교수인 켄-자이 리(李根在)를 비롯하여 에코 양(楊維綸), 제이 구안-지에 펑(彭冠傑), 지웅-치 리(李君慈), 그리고 디자인 듀오 하우스(HOUTH)의 작업을 소개했습니다. 





H – History: 해외 타이포그래피 거장들의 이야기, 그리고 한글 납활자의 역사 2부


동시대에 활약한 두 디자이너를 조명하는 ‘디자이너 V 디자이너’. 유정미 교수(대전대학교 커뮤니케이션디자인학과)가 연재해온 이 코너의 마지막 편을 최신호에서 만날 수 있습니다. 영국의 대표 서체인 ‘타임스 뉴 로만(Times New Roman)’과 ‘길 산스(Gill Sans)’. 이 두 서체를 각각 만든 스탠리 모리슨(Stanley Morison)과 에릭 길(Eric Gill)이 주인공입니다. 저명한 타이포그래피 이론가 베아트리체 워드(Beatrice Warde)를 두고 삼각관계에 놓이기도 했던 두 예술가. 이들의 이야기는 그 자체로 독자들에게 크나큰 영감을 줄 것입니다. 


오랜 시간 한글 납활자와 인쇄사를 연구해온 류현국 교수(일본 쓰쿠바기술대학교)의 ‘한글이라는 정신, 활자라는 몸’이 지난 호 1부에서 이번 호 2부로 이어집니다. 필자가 세계 각국의 박물관과 사적들을 조사하여 수집∙고증한 희귀 기록사진과 함께, 그동안 잘 알려지지 않았던 한글 납활자 역사에 대한 폭넓은 이해를 도울 것입니다. 19세기 이후의 인쇄 문화, 그 배경 속에서 점차 발달해온 한글 납활자의 변천사가 실증적인 자료를 토대로 펼쳐집니다. 






E – Education: 국내외 타이포그래피 교육에 대한 생각과 사례, 타이포그래피 야학 현장 취재


이번 호 국내 사례는 SADI의 커뮤니케이션 디자인학과의 김현미 교수가 라틴 알파벳 A~Z를 첫 글자로 선택한 키워드를 뽑아 SADI의 타이포그래피 교육을 흥미롭게 이야기했습니다. 실제 학생들의 과제물을 함께 볼 수 있어 커리큘럼에 관한 구체적인 그림을 그릴 수 있도록 한 것이 유익합니다. 해외 사례에서는 한글과 창제 배경이 비슷한 아르메니아 알파벳에 관한 흥미진진한 역사가 현지의 오리지널 자료와 함께 공개되어 그 가치를 높였습니다. 마지막으로 그래픽 디자인 스튜디오 밈의 김의래 실장이 무료로 운영하고 있는 타이포그래피 야학 현장을 취재했습니다. 






T – Type: 모바일 속 타이포그래피, 한솔교육 전용서체 제작기, 영화 포스터 속 폰트


윤디자인그룹의 글자 디자이너들을 대상으로 1990년대 윤폰트 60종 중 알파벳과 가장 유사하다고 판단되는 폰트를 조사했습니다. 그 결과 ‘구름체’가 가장 많이 선택 되었고 이 폰트를 통해 윤디자인그룹의 박재홍 글꼴연구소장이 한글과 알파벳 디자인의 형태적 유사성을 밝혔습니다. 이와 함께 고객과의 신뢰를 최우선으로 하는 반듯한 이미지의 KB국민카드 전용서체 사례를 기록했고, 글로벌 폰트 회사 모노타입이 운영하는 폰트샵(www.fontshop.com) 제휴 기사인 ‘스크린 폰트 2’가 지난 시간에 이어 계속됩니다. 이번 호에는 영화 <헝거게임: 더 파이널>, <대니쉬 걸>, <왓 아우어 파더스 디드> 등의 포스터 속 폰트 이야기를 디자이너이자 평론가 이브 피터스의 글로 만나봅니다.











매거진 <The T> 2016 봄호(제8호) 목차


[Typography]

인터뷰 _ 타이완 디자이너 투민샹(涂閔翔)

작품 _ 타이완 디자이너 5인: 에코 양(楊維綸), 제이 구안-지에 펑(彭冠傑), 지웅-치 리(李君慈), 켄-자이 리(李根在), 하우스(HOUTH)


[History]

한글이라는 정신, 활자라는 몸: 한글 납활자의 역사 2부_ 류현국

타임스 뉴 로만의 대부 스탠리 모리슨 V 천부적 예술가 에릭 길 _ 유정미


[Education]

A-Z SADI Typography Education _ 김현미

아르메니아 알파벳 1부: 아르메니아 글자의 역사와 배경 _ 김창식

선한 의지의 씨앗을 뿌리다, 타이포그래피 야학


[Type]

구름체를 통해 본 한글과 알파벳 디자인의 형태적 유사성 _ 박재홍

서체에 신뢰를 담다, KB국민카드 전용서체

스크린 폰트 2_ 이브 피터스(Yves Peters)


온라인 구매 정보

판매가: 9,900원(무료 배송)

문의전화: 02-322-1655(평일 오전 9시~오후 6시)

발송: 오후 3시 이후 구매할 경우 다음날 발송됩니다.

**매거진 <The T>는 계절별로 발행합니다.

(2015년 발행: 여름호 7월 1일, 가을호 10월 1일, 겨울호 12월 31일)


오프라인 구매 정보

홍대 땡스북스, 유어마인드, 상상마당, 1984, 윤디자인빌딩 1층


정기 구독 정보

가격: 128,600원 -> 36,000원

구성: 1년 정기구독(4회 기준) + 윤멤버십 6개월 이용권 + 디자인학교 모든 강좌 50% 수강 할인권

신청하러 바로 가기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윤톡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디자인 학생 2016.04.11 1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옷, 8호 나왔었군요 ㅎㅎ 뒷북 리액션이라 머쓱하네요 ㅋ
    켄자이리 선생님 작업도 볼 수 있다니 기대가 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