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지 출처: 뮬란 공식페이스북



더빙(dubbing)은 이미 녹음과 편집이 끝난 필름에 대사나 음악, 효과음 등을 합쳐서 녹음을 완성하는 일을 말합니다. 특히 외화나 어린이들이 즐겨 보는 애니메이션의 경우 대부분의 관객이 자막을 빠르게 인지할 수 없는 점을 고려하여 우리말 더빙을 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오늘은 영화나 애니메이션 속에 숨겨진 1인치, 우리말 더빙을 여러분께 소개해드릴게요.





우리말 더빙에 대해 알아보자



우리말 더빙이 필요한 이유는?

우리말 더빙이 필요한 이유는 우선, 내용의 폭 넓고 손쉬운 이해를 위해서입니다. 두번째로 영상의 100%를 보기 위함인데요, 자막이 들어간 영상물을 볼 때 우리의 눈은 반드시 자막을 먼저 인식하고 그 뒤에 영상을 인식하게 됩니다. 영상을 이해하고자 하는 뇌가 우선순위를 그렇게 정하기 때문인데요. 자막을 먼저 인식하고 영상을 인식하는 짧은 순간에 놓치는 영상미는 큰 감동을 줄 때가 있습니다. 마지막으로 우리말 더빙은 자막 읽기가 어려운 계층을 위해 필요합니다. 모든 사람은 문화를 즐길 권리가 있습니다. 글씨를 빨리 읽을 수 없는 연소자, 노약자, 문맹, 시력이 불편한 사람들에게 더빙 콘텐츠는 큰 도움을 줍니다.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이수연, 더빙, 우리말 더빙, 인어공주, 인어공주 더빙, 디즈니, 디즈니 애니메이션, 뮬란, 뮬란 더빙, 알라딘, 알라딘 더빙, 김명곤, 슈퍼배드,

슈퍼배드2 더빙 현장 / 출처: dibosuji.com



애니메이션에서의 우리말 연기

애니메이션 더빙은 실제 사람이 연기하는 것보다 감정이 풍부하게 실려야 합니다. 인물의 성격이나 특징,행동, 목소리 등의 요소로 캐릭터를 만들어내고 대사에 감정을 정확하게 실어 전달해야죠. 애니메이션 연기는 뛰어난 상상력과 창의력이 요구됩니다. 목소리 연기로 생명을 불어넣어 주는 일은 단순히 좋은 소리나 가공된 소리만으로 이루어 지는 것은 아닙니다. 성우는 캐릭터의 세밀한 감정까지 잡아내어 표현할 줄 알아야 합니다. (출처: 네이버 캐스트)



우리말 더빙이 어색한 이유는 뭘까?

사람은 항상 처음 본 것을 인상 깊게 새기는 경향이 있습니다. 그렇기에 원어판을 본 뒤 우리말 더빙을 보면 어색하게 느껴지게 되는 것이죠. 하지만 서로를 비교하기보다 포용하는 자세로 보고, 들어보는 건 어떨까요?


"성우는 그 배우의 목소리를 모사하는 사람이 아니기 때문에 당연히 같을 수 없다. 성우는 천의 목소리가 아니라, 천 가지 혹은 만 가지의 성격을 묘사할 수 있는 연기자라고 생각해 주시는 게 맞다. 더빙판을 제2의 창작물로 받아들여 주신다면, 더빙이 어색하게 느껴지지만은 않을 거다."

-성우, 박영재




디즈니 애니메이션 속 우리말 더빙



쉽게 우리말 더빙에 접근하는 방법

필자는 우리말 더빙에 쉽게 접근하는 방법으로 디즈니 애니메이션을 소개하고 싶습니다. 디즈니는 오디션을 걸쳐 검증된 더빙을 하는 것으로 유명합니다. 우리말 더빙에 익숙하지 않은 분들도 쉽게 즐길 수 있을 것으로 생각되어 몇 가지를 준비해보았습니다.



1. 인어공주(The Little Mermaid)


Part of your world / 출처: sddd02 유투브 (바로가기)

바다 위 세상을 동경하는 에리얼의 곡으로 수집광 에리얼의 수집품 자랑



Under the sea / 출처: Under the sea around the world (바로가기)

궁정악사 세바스찬이 바다를 떠나려는 공주를 설득하려 바다 삶의 즐거움을 표현합니다.



Poor Unfortunate Souls / 출처: Coramdeo 유투브 (바로가기)

인어공주 우리말 더빙의 묘미는 사실 문어마녀 우슬라에 있습니다.

인어공주의 목소리를 뺏는 장면은 최고의 사악함을 뽑냅니다. 감언이설에 속지 맙시다.




2. 뮬란(Mulan)

뮬란의 배경은 남녀가 해야 할 역할이 정해져 있는 세상을 기준으로 하고 있습니다. 디즈니의 전작들이 전부 세상에 순응하며 살아가는 수동적 자세의 여인들이었다면, 자기가 옳다고 생각하는 길이면 세상에 순응하지 않고 나아가는 여인의 등장이 바로 뮬란이라 할수 있겠습니다. 디즈니는 물론 동화를 보는 여자 아이들에게도 뮬란의 등장이 시사하는 바는 큽니다.



Honor to Us All / 출처: 김제연 유투브 (바로가기)

중매쟁이를 만나기위해 단장하는 뮬란, 나도 모르게 가문을 빛내리라 부분을 반복하는 장면



I'll Make A Man Out Of You / 출처: eunjeong sin 유투브 (바로가기)

뮬란의 기지가 빛을 발하는 장면



3. 알라딘(Aladdin)


A Whole New World / 출처: Korean Dub 유투브 (바로가기)

자스민과 알라딘의 캐미가 사랑스러운 곡, 날 믿어요? (Do you trust me?)



Aladdin meets Genie / 출처: ChannelSsiaht (바로가기)

세상에 오랜만에 나와 신난 지니의 자기소개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이수연, 더빙, 우리말 더빙, 인어공주, 인어공주 더빙, 디즈니, 디즈니 애니메이션, 뮬란, 뮬란 더빙, 알라딘, 알라딘 더빙, 김명곤, 슈퍼배드,

 이분이 지니 / 출처: KBS <왕의 얼굴> 캡처


▶ 더빙 속 성우, 누굴까?

‘알라딘’에서 신명나게 노래하는 지니의 역할을 맡은 성우는 영화 ‘서편제’에도 출연하였고, 얼마 전 끝난 드라마 ‘왕의 얼굴’에서 광해군(서인국 분)을 보좌하는 송내관을 연기한 배우 김명곤씨랍니다. 제 42대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역임한 특이한 이력도 있네요.



디즈니 애니메이션 속 우리말 더빙을 살펴보았습니다. 영상과 함께 보니 느낌이 많이 새롭죠? 다음 시간에는 오늘에 이어서 <우리말 더빙에 재미를 붙여보자: 디즈니 2편>으로 다시 돌아오겠습니다. 많이 기대해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윤톡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시간을지배하는자 2015.04.08 09: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빙된 애니메이션을 보면 성우들의 연기 실력이 bbb 요즘은 원어판이랑 더빙판이 거의 흡사한 것 같더라구요, 2탄 기대할게용 !!

  2. 코코아타임 2015.04.08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즈니 애니매이션들 더빙판으로 다시 보고싶어지네요!ㅎㅎ

  3. 2015.04.08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영상 보는 재미가 쏠쏠!!

  4. 칙칙포폭폭기차여행 2015.04.08 13: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퀄리티 높은 좋은 더빙을 위해 연예인 더빙은 지양되어야 할것 같아용 ㅜㅜ 많은 사람들이 더빙에 재미를 느꼈으면 좋겠어요

    • BlogIcon 윤톡톡 2015.04.09 09: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퀄리티를 위해서 연기력을 갖춘 전문 성우가
      흥행을 위해선 연예인을.... -_-;;;
      영화사도 참 어려운 고민일 것 같아요~~
      댓글 감사합니다 :)

  5. 오오알라딘 2015.04.08 2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국어판도 듣기 좋네요 ㅎㅎㅎ

  6. BlogIcon 찍먹 2015.04.08 2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엔 더빙판에대한 편견때문에 무조건 안봤었는데, 요즘은 더빙의 퀄리티도 높고 디테일도 있어서 원어와 또 다른 재미를 주는 것 같아요!!

  7. 더빙 2015.04.09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똑같은 연기톤이나 목소리 때문에 듣기 싫은 점도 어느정도 있다고 봅니다.
    이미 인식이 그렇게 되어버려서 현재 더빙시장이 조금 나아졌다고 해도
    잘 안보게 되는거죠.

    • BlogIcon 윤톡톡 2015.04.09 0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물론 예전보다 나아졌지만, 앞으로도 노력해야하는 요소들이 있는 거겠죠?! 원어의 느낌을 100%로 살리는 게 쉽지 않은것처럼 말이에요. 댓글 감사합니다 :)

  8. 나나 2015.04.13 12: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뮬란은 개인적으로 더빙판을 더 선호하는 편이에요.. 오히려 최근 더빙작들이 옛날 더빙작들에 비해서 어색한 느낌이 크더라구요. 뮤지컬 연기 톤에서 일상생활 톤으로 한국 더빙 트렌드가 바뀌어서 그런 점이 크겠죠.

    Be a man 의 한국버전인 대장부를 들었을때 얼마나 벅찬 감정이 들었는지 아련한 추억이네요.^^

  9. 또봇 2015.04.25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더빙판은 어릴 적 추억을 불러오는것 같아요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