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오늘은 수천 종이 넘는 로마 글꼴의 서체 중 올드스타일의 대표적인 서체로 불리는 가라몬드(Garamond)에 대해서 심층적으로 알아보는 시간을 가지려고 합니다.





올드스타일과 가라몬드체의 기원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클로드 가라몬드(Claude Garamond) / 출처: RIT Libraries



올드 스타일(Old Style)은 글꼴의 가로획과 세로획의 굵기 대비가 적고 브래킷세리프(가로획과 세로획의 연결 부위가 자연스럽게 곡선으로 연결된 형태의 세리프)를 가진 형태를 말합니다. 가라몬드체는 제작자의 이름을 붙인 최초의 활자체입니다. 많이 들어보셨을 클로드 가라몬드(Claude Garamond, 1480~1561)가 그 이름의 주인공이죠. 16세기 초 프랑스 파리에서 활동한 활자 조각가입니다. 

※ '가라몬드', 혹은 '가라몽'으로 표기되고 있는데, 이 글에서는 '가라몬드'로 통일하겠습니다.


가라몬드체는 오리지널리티 논란을 겪기도 했습니다. 실제 제작자인 클로드 가라몬드가 알았다면 몹시 언짢았을 것 같네요.^^; 그중 하나가, 장 자농(Jean Jannon)이라는 바로크 시대 타이포그래퍼가 실제 가라몬드체를 디자인했다는 것인데요. 이와 관련한 내용은 로버트 브링허스트의 저서 <타이포그래피의 원리>(박재홍·김민경 역, 미진사)를 참고해보시면 좋겠습니다. 


1561년 사망한 클로드 가라몽은 16세기 초기 프랑스 파리에서 활동한 위대한 활자 조각가 중 한 명이다. 그의 스승인 앙투안 오제로나 시몽 드 콜린 같은 그와 동시대의 재능 있는활자 조각가들, 그의 후원자였던 로베르 에스티엔 등은 현재 학계에만 이름이 알려져 있는 반면, 가라몽은 그 이름이 지나치게 무분별하게 남용되는 지경이다. 그가 만든 펀치나 매트릭스가 상당수 박물관에 소장되어 있으며 그의 스타일을 알아보는 것은 어렵지 않다. 그렇지만 가라몽이 실제로 디자인했을 리 없고 높이 평가하지도 않았을 법한 활자들에도 그의 이름이 마구 붙여지고 있다. 

_ <타이포그래피의 원리>, 234p


1580년에 태어난 장 자농은 바로크의 위대한 초창기 타이포그래퍼였다. 프랑스 신교도로서 가톨릭 체제에 반하는 불법 인쇄물을 제작하였다. 불가사의하게도 1641년 자농은 자신의 매트릭스 세트 일부를 왕립인쇄소에 팔게 된다. 이 매트릭스들은 2세기 동안 창고에 갇혀 있다가 사용되기 시작했고, 이 매트릭스로 주조된 활자들은 클로드 가라몽의 작품으로 잘못 알려진다. 

_ 위의 책, 235p



가라몬드체의 특징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오리지널 가라몬드체 / 출처: RIT Libraries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가라몬드의 활자체 / 출처: blog.cartelagency.com



가라몬드체는 전형적인 고전적 활자체로 우아하고 세련된 느낌을 주는 글자입니다. 가로획과 세로획의 굵기의 대비가 상당히 낮아서 페이지가 밝은 색을 띄고 본문용 글꼴에 적합합니다. 또한 ‘O’와 같은 둥근 글자의 기준선이 기울어져 있고, 대문자의 키가 소문자의 어센더(ascender, b·d·h·I 등과 같이 소문자 x높이보다 위쪽으로 뻗은 소문자의 윗부분)보다 작은 것이 특징입니다. 세리프는 두툼하게 돌출된 형태를 띄며, 곡선은 비스듬한 강세를 가지고 있습니다. 




오늘날 재해석된 다양한 가라몬드체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루브르 박물관 아이덴티티 (피에르 베르나르, 프랑스, 1989) / 출처: 네이버 캐스트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Adobe Garamond™ Pro Regular / 출처: 폰코(font.co.kr)

 


윤디자인연구소, 윤톡톡, 윤디자인, 차윤미, 가라몬드, 폰트, 타입, Garamond, 얀 치홀트, 영문 폰트, 서체, 폰코, 영문 서체, Stempel Garamond, Adobe Garamond, 올드스타일, 고전활자, Claude Garamond, Jean Jannon, 클로드 가라몬드,

Stempel garamond™ Std Roman / 출처: 폰코(font.co.kr)



가라몬드는 현재에도 아름다운 본문용 서체뿐만 아니라 품격있고 부드러운 제목용 서체로도 많은 사랑을 받고 있습니다. 이러한 명성과 전통에 힘입어 오늘날에는 다양한 형태로 재해석한 디지털 가라몬트 폰트를 만나 볼 수 있는데요, 1925년 STEMPEL의 ‘Garamond™’, Adobe사의 ‘Garamond™’, ITC사의 애플 전용 서체로써 현대적 감각으로 재해석해서 만든 ‘Apple Garamond’, 얀 치 홀트(Jan Tschichold)에 의해 수정된 버전인 ‘Sabon’ 등 수십 년에 걸쳐서 다양하게 사용하고 있습니다. 현재까지도 많이 사용되고 있습니다. 오늘날 ‘가라몬드’의 디지털 폰트는 같은 이름으로 조금씩 서로 다른 형태를 띄고 있어 디자이너가 당황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하지만 많은 폰트들 중에서도 전문가들은 ‘Stempel Garamond’와 ‘Adobe Garamond’가 16세기 초기의 디자인을 가장 충실하게 해석했다고 합니다. 



▶ 가라몬드 홈페이지 (바로가기)

▶ 가라몬드 폰트 구매하기 (바로가기)



가라몬드 서체는 윤디자인연구소 통합 폰트 구매사이트인 ‘폰코(www.font.co.kr)’에서도 구매가 가능합니다. 우아하고 품격있는 영문서체를 찾으신다면 가라몬드를 적극 추천드립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윤톡톡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정떨노잼 2015.04.27 09: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라몬드는 정말 우아한거 같아여 저도 제일 조아하는 서체예엽 :d

  2. 김숙짱 2015.04.27 09: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라몬드 자주 쓰는데 잘 읽었습니다. 하마터면 '자농'체로 불릴 뻔 했네요~

  3. 2015.04.27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400년이 지난 지금에도 아름다운 서체로 사용되고 있음이 놀랍습니다.

    • BlogIcon 윤톡톡 2015.04.29 13: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한 서체가 이렇게 오랜시간 꾸준히 사용되고 있다는 것은
      그만큼 '가라몬드'가 정말 좋은 서체라는 것이겠죠?!
      댓글 감사해요!! :)

  4. 2015.05.01 1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럼 원형을 가라몬드가 디자인 하고 장자농이 타입을 디자인 한 건 가요? 타입이라는게 무슨 말인지 모르겠어요..

    • BlogIcon 윤톡톡 2015.05.07 14: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네 맞습니다 :)
      타입은 우리나라 말로 활자를 나타내요.
      그리고 같은 형질을 가진 활자들의 '한 벌 세트'를 타입페이스(typeface)라고 한답니다.

  5. BlogIcon 이지원 2016.06.11 09: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라몬드의 타입은 17세기 프랑스 세당에 있는 칼뱅 아카데미의 인쇄업자 장 자농(Jean Jannon)이 디자인했다"는 설명은 역사적으로 잘못된 내용입니다. 가라몬드 폰트는 17세기에 출시됐고, 장 자농은 클로드 가라몽이 별세하고 60년이 지난 17세기에 가라몬드와 유사한 글자꼴을 만들어 견본집을 내놓았습니다.

    • BlogIcon 윤톡톡 2016.06.20 1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안녕하세요, 이지원 교수님. 저희 윤톡톡 원고에 대한 관심과 지적 감사드립니다. 해당 내용은 알맞게 수정하였습니다. :-)